활동 X
활동 X
구독자 113

2개의 댓글

이 채널은 댓글을 사용하지 않습니다.

추천 포스트

[웨이드피터/덷거미]- 때가 오면.(상)上

서로의 정체를 알게되는 웨이드피터

*피터는 둘째 거미입니다. *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의 설정을 따왔습니다. 영화내용을 알고 계시면 이해가 더 빠르실 거예요! *설정 날조 주의..... *두 사람이 아직 능력을 얻기 전부터의 이야기 입니다. *글쓴이가 욕을 찰지게 쓸 줄 모르기 때문에 데드풀의 대사가 조금 어색해도 양해 부탁 드립니다ㅜ... 때가 오면.(상)上 Fuck. 욕을 한껏 지껄이며 회사...

이웃집 웨이드씨!

2. 다정한 이웃 (1)

미쳐 커튼을 치지 못한 창문의 틈 사이로 싸늘한 공기가 흘러들어왔다. 새벽 공기가 어루만진 살결은 솜털로 곤두서고 이불 아래로 비죽 나온 발은 꽁꽁 얼었다. 추위에 잠이 깬 피터는 몸을 웅크려 발을 이불 속에 넣고 주물렀다. "아, 춥다." 10월의 새벽은 작년 이맘 때보다 훨씬 추웠다. 이럴 때는 난방기가 있었으면 좋겠지만 애당초 난방기를 켰을 때 나올 ...

비 오는 날 (덷거미 전력)

약간의 새드엔딩?

짜잔! 너에게 편지를 써주려고 태어나서 처음으로 편지지라는 걸 사봤어! 너랑 잘 어울리는 빨간 색 편지지야! 마음에 들었으면 좋겠다! 근데 편지를 써본 적이 없어서 어떻게 써야할지 모르겠네.. 뭔가 좀 이상하다고 느껴도 모르는 척 해줘.. 그냥 아무 말이나 쓰면 되는건가..? 세상은 너가 없어도 멀쩡히 잘 돌아가. 너가 없어진 걸 모르는 사람들도 있는 것 ...

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.